밀알과세계


조회 수 92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미주 밀알과 세계 2018년 4월호 서부판밀알과세계1804.png

나의 봄을 기쁘게 하는 라일락 향기

새봄이 오면 기대하는 많은 것들 중에 사소한 몇 가지가 우리의 마음을 기쁘게 합니다. 죽은 듯 보였던 나뭇가지 마다 작게 올라오는 녹음의 몽우리가 피는 것이며, 겨울의 마지막을 아쉬워하듯 한껏 초록빛을 발하는 산호세의 산들이며, 한여름을 나기 위해 잔디밭에 뚫어 놓은 숨구멍들을 볼 때 왠지 모를 설렘을 갖게 됩니다. 그리고 이러한 나의 사소한 봄의 정취 중에 가장 좋은 것은 저녁에 퇴근하면서 차문을 열고 집 앞으로 몇 걸음 걸어 올 때 코끝으로 파고드는 향긋한 라일락 향기입니다. 

글 | 김정기 목사 (북가주밀알, 단장)

icon_ebook.gif

Copyright © 2018 Milal Mission in Northern California. All Rights Reserved